이눔의 강남은 왜이렇게 차가 많은 걸까요-_-; 저번에도 차가 막혀서 늦어서 이번에는 한시간30분이나 일찍 버스를 탔는데도 불구하고 더 오래 걸려버렸습니다-_-; 또 늦었습니다 OTL...
다음에는 두시간 일찍 나와야겠군요.

뭐 어쨌든 10분정도 늦어서 토즈에 도착해서 노트북 세팅하고 공부할 준비를 했습니다.
이번 시간에는 이클립스랑 친해지기 위해 이클립스를 조금 배웠는데요. 이클립스의 세계가 참 무한한 것 같습니다. 정말 생각한 기능들이 다 있는 거 같습니다.

디버깅하는 것도 무지하게 편하고, Refactoring이라는 것도 배웠습니다.

소스의 주석다는 것도 단축키가 있고, 문장 복사하고 그 줄지우고 뭐 생각하고 있는 모든 것이 단축키로 존재하는 것 같습니다-_-; 단축키만 잘 활용하면 키보드로 쉽고 빠르게 코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디버깅 하는 것은 예전에 해봐서 좀 알고 있었는데 Refactoring이라는 것은 처음 들어봤습니다.
뭐 소스를 최적화 하는 뭐 그런거 같은데요. 제 생각에는 이 기능에 대해서는 소규모에서 쓰면 더 복잡해질 거 같습니다-_-;

이번에 아이군이 바빠서인지 많은 것을 준비를 못했지만 나름 많은 것을 배웠던 거 같습니다. 이클립스와 친숙해져야지 나중에 배울 자바프로그래밍을 쉽게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참 색다른 경험을 많이 한 날인데요 ^^

우선 "토즈"라는 곳을 알게 되었어요. 뭐 모임같은거 할 때 장소제공 하고 그러는 곳 같더라구요.
phpschool에서 하면 자바스터디를 꼽싸리 껴서 따라가게 되었는데요-_-;(친구가 강의를해서 ^^)

우선 첫날이라서 간단하게 설치랑 이클립스 사용법 조금이랑 동작원리, 그리고 가장 중요한 이바닥(?)에 대한 설명을 들었는데요.

우선 이클립스 같은 경우 저는 정말 단순 에디터기로만 사용했다고 생각이 들 정도로 대단한 기능들이 있군요. 아직 맛만 본 기능인데도 저로서는 신기했습니다.(난 대체 뭘한거지-_-;)

이클립스에 대해서 좀더 깊숙히 공부를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이 툴만 잘 다루면 생산성이 향상 될꺼같아요!-_-;

우선 앞으로의 스터디가 기대되구요. 개인적으로 스프링을 배우고 싶었는데 나중에 시간되면 스프링까지 한다고 하니까 배웠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잠시 종각쪽에 갔다가 인사동에 갔었는데 그냥 신기하네요.

다른 세계에 온듯한 느낌이....-_-; 뭐 그냥 밤에 잠깐 봤습니다-_-;

오늘 참 신기한 것을 많이 경험했네요-_-; 은둔형인 제가 하루종일 밖에 돌아다닌것도 신기하고-_-;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