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앨범은 아닌데, 신곡이 10곡이 있어요(물론 Intro랑 뒤차가경적을 PianoVersion빼면 8곡-_-) 7집은 아닌 듯 합니다. 스페셜앨범이로군요. 그래도 신곡이 10곡이나 있어서 너무 좋아요~ 노래도 너무 좋구요.
앨범명이 Rewind & Remind인데요. 제 나름대로 해석을 하면, 되감아서 조낸 듣고, 군대갔다올 때까지 기억해달라는 뜻인가요?-_-

암튼, 타이틀곡은 '뒤차가 경적을'인데요. 제목이 특이하군요. 노래의 주인공은 뒤차로군요. 항상 그렇듯 엠씨더맥스의 전형적인 발라드곡입니다.





M.C the MAX - Intro
M.C the MAX - Light Zone
M.C the MAX - 뒤차가 경적을
M.C the MAX - 멀어져
M.C the MAX - 눈물아 기다려
M.C the MAX - 난 그래
M.C the MAX,모노토닉 - Fever (Featuring Monotonik)
M.C the MAX - So Many Times
M.C the MAX - Far Away
M.C the MAX - 뒤차가 경적을 (Piano Version)

1. Intro
Intro는 엠씨더맥스 앨범에서 1집과 5집에만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이번 스페셜앨범에도 있군요. 인트로가 게임에서 돈을 넣고 Start버튼을 누르기전에 나오는 음악 같습니다. 뭔가 도전을 해야할 것 같은 느낌을...-_-

2. Light Zone
음....밝은 구역인가요....-_- 노래는 제목과 같이 희망을 주려고 만든 노래인 듯 합니다. 노래의 음악과 가사가 정말 희망을 주는 느낌을 잘살린 듯 합니다. 가사도 희망적이고! 음악도 뭔가 희망을 느낄 수 있는!-_-

3. 뒤차가 경적을
주연은 뒤차로군요. 주연이 욕하면서 지나가죠. 경적도 마구 울려주는군요. 왠지 그런 상황을 떠오르게 만드는 노래군요. 어떤 상황이냐면 앞차가 신호가 바뀌었는데도 불구하고 '가지마~ 가지마~' 이러고 있는데, 뒤차가 경적을 울리며 '야이 썅~ XX야~ 안가!XX놈!'이러고 있는 상황이죠. 하지만, 노래는 왠지 슬픔이 느껴지는군요.

4. 멀어져
그냥 계속 멀어지는 발라드입니다.

5. 눈물아 기다려
제목은 저번 '가슴아 그만해'시리즈의 이어서 자신의 신체부분에게 '아'를 붙여서 지은 제목이군요. 이번엔 눈물이로군요. 여자가 뒤돌아서 간뒤에 그때 울자고 기다리라고 말을 하는 겁니다. 눈물과 인간의 섬뜩한 커뮤니케이션(식스센스 이후의 최고의 반전이죠). 하지만, 노래는 왠지 밝네요. 흘리려는 눈물이 왠지 헤어지는게 잘되었다는 뜻의 환희의 눈물인가.....

6. 난 그래
이 노래는 너때문에 내가 힘을 낼 수 있다는 것을 표현한 노래군요! 아주 밝아요~ 보통 엠씨더맥스에서 앨범마다 염장노래가 한 곡씩 있는데, 이번엔 이 곡입니다. 하지만, 이전에 비하면 염장포스는 약하군요.

7. Fever (Featuring Monotonik)
모노토닉이 피처링을 했네요. 모노토닉의 멤버는 엠씨더맥스의 제이와 Vink(임형빈)으로 알고 있는데... 음악은 강렬하게 어필하는 음이 강하군요. 강한 어필에 내용은 뭔가 벗어나고 싶어하는 내용인 듯 하네요. 알 수 없는 가사로군요.(피처링은 뭘한거지....노래를 부른 건 아닌것같고....)

8. So Many Times
이번에도 밝은 곡이군요. 상대방에 향한 나의 뛰는 마음을 노래로 표현한 듯 합니다. 오랫동안 내가 널 기다려왔다라는 것을 말하는 것 같군요. 분위기에 맞게 밝고 신나군요^^

9. Far Away
뭔가 이별을 표현한 듯합니다. 몽환적인 느낌을 주려고 한 듯 한데.... 잘 모르겠네요-_-

10. 뒤차가 경적을(Piano Version)
순수 피아노로만 반주가 있고 똑같습니다. 하지만, 느낌은 확실히 틀리네요^^ 왠지 더 슬퍼보이는....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sk 2013.11.29 12: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물아 기다려 이별의 말을 꺼낸 뒤의 벅차오르는 눈물을 숨기려고 애써 밝은 모습을 짓는 표정이 그려지는 명곡입니다
    Far away 갑자기 헤어지자던 그녀한테서 연락이 옵니다 잘 살고있냐고.. 너 잊으려고 얼마나 힘들었는데 이제와서 무슨 말을 하는건지.. 그런 심정이 그려집니다

 
사실 소리바다에서 신규서비스를 베타오픈한 것에 대해서 리뷰를 쓰려고 했는데, Talk Soribada에 너무 자세히 설명이 되어있어서 앨범리뷰를 하게 되었습니다-_-;

소리바다 신규서비스 앨범퍼가기 기능 - 간단하게 설명하자면, 블로그나 카페에 앨범을 삽입할 수 있는 기능인데요. 1분미리듣기가 가능하구요. 소리바다 이용권이 있으면 전체곡도 감상이 돼요 ^^
http://talk.soribada.com/?p=117

암튼 제가 리뷰할 앨범은 M.C The Max의 첫번째 라이브앨범!


M.C the MAX - 사랑의 시


저도 2007년 전국투어 콘서트할 때 갔었는데요. 인천에 왔을 때 갔었습니다^^ 5집발매 기념으로 콘서트를 열었는데, 저기 삼산월드체육관에서 했죠. 라이브앨범을 들어보니....조금 녹음이 안습인 곡들도 좀 있고-_-; 잘 된 것도 있고^^ 암튼, 맘에 듭니다^^ 다만, 목이 쉬어서 목소리가

1. Returns
제가 5집에서 제일 좋아하는 노래인데요. 녹음이 가장 잘 된 것 같습니다. 불러보면 굉장히 힘든 노래인데, 매우 잘 소화해냈습니다. 티비에서 라이브할 때에는 좀 안습인 영상이 몇 개 있었는데^^

2. Delete
문차일드 때 노래인데, 랩이 있습니다-_-; 이수씨는 노래를 해야합니다-_-;

3. 사랑을 믿어요
쉰 목소리가 들립니다.

4. 해바라기도 가끔 목이아프죠
5집 CD2에 실린 버전입니다. 오리지널 버전이 훨씬 좋습니다-_-

5. 별
2집에서 좋아하는 노래. 나름 낮아서 부르기 쉬운....

6. 그대는 눈물겹다
이수가 눈물겹습니다. 초반에 쉰 목소리가 들립니다. 하지만 후반부를 잘 마무리 짓는군요^^ 상당히 고음이 많이 나오는데, 시원시원 하군요^^

7. 사랑하고 싶었어
전민혁(전홍만-_-)씨가 불렀군요. M.C The Max에서 노래를 담당하고 있는 만수입니다! 하지만, 저는 이수씨가 부르는 게 더 좋군요^^

8. 사랑은 아프려고 하는거죠
타이틀곡들은 너무 많이 들어서-_-

9. 가슴아 그만해
이것도-_-;

10. Doesn't Matter
1집의 명곡을 이상한 리믹스로 망쳐놨군요. 제 기억으론 콘서트 때 Club분위기를 만든다고 해서 몇 곡을 ClubMix한 걸로 알고 있는데, 완전 실패작입니다.

11. Moment
이곡도 같이 ClubMix된걸로 알고 있는데(맞나?), 이건 맘에 드네요. 대체적으로 싫었던 노래가 없던 1집, 5집노래가 전 좋네요.

12. Sixth Sense
2집 때 후속곡으로 가지고 왔다가 바로 접고 들어갔던 그 곡이군요. 중간에 이수씨가 박자를 놓칩니다-_- 가사도 가끔 안하는 것보니, 안좋은 추억이 있는 노래인 것이 분명합니다.

13. 태양은 가득히
문차일드 때 한참 아이돌이라고 불리우던 그때 그 노래입니다. 이들도 아이돌이였죠. 지금은 아저씨들이군요-_-

14. 사랑의 시
엠씨더맥스를 정상에 서게 하고, 대중들에게 많이 알리게 된 노래였죠.

15. 잠시만 안녕
MC THE MAX를 좋아하게 만든 노래군요. X-JAPAN의 노래를 즐겨들었는데, Tears와 비슷한 노래가 나오길래 노래를 듣고 매력에 빠지게 되었죠^^ 시원시원한 노래입니다^^ 중간에 힘들었는지 관객에게 마이크를 넘깁니다. 중간에 저음에서 음정도 불안하군요. 하지만, 마지막에 마무리는 확실하게 하는군요^^

16. You're Falling In Love
이 노래를 찾아보고 알았는데, 문차일드 때 노래더군요. 콘서트하면 꼭 부릅니다. 제가 MC THE MAX콘서트 2번 갔는데, 두번 다 불렀습니다-_- 그냥 콘서트에 맞는 노래여서 부르는 것 같습니다. 신나는 노래거든요^^

17. 붉은 노을
이 노래도 콘서트 때 꼭부릅니다. 마지막에 이 노래로 장식할 때 정말 감동이였는데^^ 중간에 가사 살짝 까먹습니다-_- 아...노래에서 "난 너를 사랑해~" 이 부분에서 안부르는 이유는 콘서트를 가보신 분들은 알지만, 저기서 이수씨가 하트를 그려야 하기 때문입니다...............후....-_-

우와 곡 마다 그냥 생각나는대로 타이핑했더니 상당히 긴 글이 되버렸네요. 최근 이수씨가 카인과 아벨에서 OST에 참여했던데, 군대가기 전 막바지 활동을 하는 듯 합니다. 2년동안 엠씨더맥스의 새로운 정규앨범을 들을 수 없다니 슬프군요. 2년 뒤에 7집이 기다려지네요^^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충현 2009.04.17 22: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헝 엠맥 앨범을 2년간 들을수 없다니!..

    그저 눈물만 ㅠ

    • 머드초보 2009.04.19 02:31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정말 슬픈 현실입니다 ㅠ
      2년 뒤에 7집을 볼 수 있다니요 ㅠ

  2. 얼짱 2009.06.21 1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7집나왔는데 -_- 어이없네

    • 머드초보 2009.06.21 2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이 글을 작성할 때에는 마지막 앨범인줄 알았어요 죄송합니다^^
      그리고, 이번에 나온 Rewind & Remind는 7집이 아닌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냥 스페셜앨범으로 알고 있습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해요~ ^^

 
저번 5집은 마치 게임팩을 산 것 같은 느낌이였습니다만-_-;
이번에는 클래식 형태로 돌아갔군요^^ 5집은 CD2장이다보니 그렇게 구성한 것 같군요.

전체적으로 노래를 들어보니 뭐 나쁘지 않습니다. 덤으로 안에 콘서트 10%할인 쿠폰이 들어있군요^^
콘서트는 가고 싶지만, 최근 Wii때문에 지출이 많아져서-_-; 다음으로 미루어야겠습니다 ㅠ(아마도 엠씨더맥스가 군대 갔다오고 난 후 쯤?-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악은 항상 엠씨더맥스 스러운 음악이 들어있구요. 신나는 음악도 많고, 시원한 가창력을 보인 음악도 있네요^^
5집과 6집은 참 만족스러운 수준이에요. 참고로 전 4집을 제일 싫어해요-_-; 발라드로 도배가 된 4집은 많이 듣지도 않았어요. 한개의 앨범을 듣는데, 계속 발라드만 나온다면 계속 기분이 우울해질 것 같아요-_-; 신나는 음악도 가끔 포함이 되어 있어야죠 ^^

01. 나를 보낸다
이 노래를 들으면 가사에 '다'로 끝나는 게 많아서 에반의 어떤 노래가 생각납니다-_-; 검색해보니 '남자도 어쩔 수 없다' 인것 같군요. 같은 사람이 작곡했나-_-; 암튼, 군대에서 다나까로 끝나야하니....(뭔 개소리지-_-)
듣다보면 가사가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내고, 나까지 보내는 것(?) 같습니다-_-;

02. 눈물은 모르게
작곡가 분이 전형적인 엠씨더맥스 타이틀곡을 노리고 아마 곡을 준 것 같습니다. 정말 전형적이여서 별 감상평이 없습니다-_-; 이제 막 헷깔립니다-_-; 그 노래가 그노래 같습니다. 작곡가가 신인수씨로 되어있는데, 이 분 혹시.. 신화1집에서 '키가 자랐어요'를 작곡하신 분인가요? 그 노래 좋아했는데-_-;

03. 심가
매우 발랄한 노래입니다. 하지만, 가사에서는 여자를 떠나보내고 오라고 하는 것 같은데, 음악이 너무 발랄하고 신이나는데-_-; come back home이 아니라 come back to me라고 외치는군요.

04. 미로
시작부터 심각함이 느껴지는 노래입니다. 그냥 이별하고 잊으려는 과정을 가사로 쓴 것 같습니다. 아 심각하고 무거운 노래군요.

05. Listen
이 노래가 제일 맘에 듭니다. 신나면서 후렴구에서 뭘 들어달라고 외칩니다. 계속 Listen을 외칩니다-_-; Listen하면 오라클에 있는 lsnrctl start 명령어가.....아...또 삼천포로 빠지네. 가사는 뭔 내용인지 모르겠지만, 그냥 신나는 노래입니다 ^^

06. Closing Time
네이버에서 Closing Time을 쳐봤습니다.
closing time
clsing tme 폐점[종업] 시간
그렇습니다. 폐점시간이군요. 그대의 마음이 폐점했어요. 그래서 시간을 되돌리고 싶은 마음을 노래했습니다. 마치 6시가 넘어가면서 돈을 뽑아야하는데 수수료가 나가는 가슴아픈 마음을 노래한 것 같습니다.

07. 한숨
제목처럼 우울한 노래입니다.

08. You Are My Sunshine
항상 들을 때 마다 느낀 거지만, 왜 금요일이랑 토요일이랑 일요일은 없죠?-_-; Thursday까지밖에 없네요. 그냥 여자친구를 찬양하는 노래입니다. 신나는 노래군요.

09. Blink
템포가 좀 살아있는 노래군요. 기계음이 들어가있습니다

10. Hmm Hmm
노래제목이 특이하네요. 가사 없이 들을 때 몰랐는데, 가사를 보니 랄~ 랄~ 하는 부분이 night light 라고 하는 거군요. 충격적입니다.

11. 쌍꺼풀
이 노래의 후렴구의 어떤 부분이 'Closing Time'의 어떤 부분과 비슷한 것 같아요. 처음에 헷깔렸어요. 지금 가사집을 보니 같은 분이 작곡했군요-_-; 가사는 그녀를 떠나보내고 눈을 비비다보니 쌍꺼풀이 생긴거죠.
희미하게~ 이부분이랑 Closing Time~ 이랑 비슷해요-_-; 나만 그런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 90%가 이별과 그리움을 노래하고, 10%의 염장노래로 항상 채워주는 엠씨더맥스. 이번 앨범에서도 변치 않았군요. 좋아요~ 모두들 들어보세요~ 좋아요~ ^^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꽃녀 2008.10.13 08: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광팬이 맞군요 ^^

 
5집이 발매된 후 1년이 넘었군요.

왜 안나오나 했더니 검색해보니 6집을 9월말쯤에 내놓을 예정이라고 하네요.
더불어 콘서트도 같이 하네요. 엠씨더맥스 콘서트는 두번갔다왔는데....

6집 활동을 마치고, 내년 6월에 세명다 동반입대한다고 하네요.
동반입대 2명밖에 안되지 않나요?-_-; 연예인이라서 가능한건가-_-;

암튼, 엠씨더맥스를 내년에 군대가면 2년동안 못보는군요 ^^


4141007146

콘서트 가격이 너무 비싸서 못가겠네요.
전국 투어하는 가본데.....

이번에도 좋은 음악으로 찾아왔으면 좋겠네요^^(항상 좋은 음악이였지만^^)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던 객 2008.10.27 0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검색중.. 우연히 들르게 되었습니다...
    ㅎㅎ 엠시더 맥스 팬이에요.. 님도 맥스의 음악을 사랑하시나 봅니다...^^
    무척이나 반가워서... 무례함을 무릅쓰고 인사드립니다...

    지난주.. 18,19일 서울 공연이 있었어요....
    앞으로 11월 8,9 (성남) 11월 15일(부산) 공연이 남아있구요..
    제가 맥스 팬이어서가 아니라.. 정말 이수씨 보이스, 라이브실력이 작년보다 훨씬 힘있고 깊어 졌습니다..
    깜짝 놀라실 꺼에요... 공연비 물론 적은 돈은 아니지만 정말 아깝지않습니다...
    음악을 좋아하시는 분 같은데 혹시나 좋은 공연기회를 놓치실까 염려되어 몇자 적었습니다...
    용서하세요....^^
    그럼... 평안하세요.... (기분 상하진 않으셨죠??)

    • 머드초보 2008.10.27 0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네 저도 엠씨더맥스 노래 좋아해요 ^^
      댓글남겨주셔서 감사해요~
      저도 콘서트 2번이나 갔었답니다^^
      올해는 자금사정이.....ㅠ
      방문해주셔서 감사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만에 MC THE MAX카페 월아에 갔었습니다.
콘서트를 한다고해서 보니까 트리플 콘서트라고 되어있네요.
셋이서 같이 하는 콘서트인듯합니다.

근데 신기한 조합입니다.

동방신기, 문희준, MC THE MAX.....

오....새로운 조합인데?-_-;
한번 가보고 싶지만... 음....갈까....-_-;

 
Posted by 머드초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